정치

HOME > 뉴스 > 정치

제19대 대통령선거 유권자는 총 4,247만 9,710명

제18대 대선보다 4.9% 증가

작성일 : 2017-05-11 11:58 작성자 : 최용구 기자

행정자치부는 제19대 대통령선거 선거인명부 확정 결과 선거에 참여할 수 있는 유권자가 총 4,247만 9,710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외국에서 투표권을 행사하는 국외부재자와 재외선거인 29만 4,633명을 비롯하여 거소투표 대상자(10만 1,089명) 및 선상투표 대상자(4,090명)를 포함한 것으로 2012년 제18대 대통령선거보다 197만 1,868명, 2016년 제20대 국회의원선거보다는 37만 9,312명 증가한 수치이다. 

선거인 특성별로 살펴보면 성별로는 남성유권자(2,104만 2,689명)보다 여성유권자(2,143만 7,021명)가 39만 4,332명 더 많으며 연령대 별로는 60세 이상(1,036만 2,877명)이 가장 많고, 20대(676만 6,283명)가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경기도(1,026만 2,309명), 서울(838만 2,999명), 부산(295만 224명) 순으로 많고 세종특별자치시(18만 9,421명)가 가장 적었다. 

한편 선거인명부가 확정된 다음날인 28일부터 전국 시·군·구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본인의 선거인명부 등재번호, 투표소 위치 등을 손쉽게 검색·확인할 수 있으며 5월 4일부터 5일 사이에 사전투표소를 방문하거나 5월 9일에 투표소를 방문하여 선거에 참여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