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Tok

청년이 청년을 돕는다. 청년문화포럼

맛집 Tok

HOME > 맛집 Tok

상하농원, 황금숙성 진(眞) 간장게장 출시

5월 꽃게와 상하농원 비법 소스가 만났다

작성일 : 2017-05-02 18:52 작성자 : 유회중 기자

 

전북 고창의 농어촌 테마공원인 상하농원(대표 박재범)은 신선한 제철 태안 선동 꽃게와 상하농원 발효공방의 비법소스로 만든 진(眞) 간장게장을 출시했다.

최고급 원물재료만을 사용한 상하농원 진(眞) 간장게장은 알이 꽉 차올라 꽃게가 가장 맛있는 5월에 포획한 ‘태안 선동 꽃게’로 만들었다. 태안 꽃게는 단단하고 속이 꽉 차 있고, 특유의 담백함이 그대로 살아있는 맛으로 유명한데, 특히 상하농원의 간장게장에 사용되는 꽃게는 안강망 조업을 고집해 바닷물 상부에서 헤엄쳐 다니는 깨끗하고 온전한 형태의 꽃게만을 포획한다. 또한 일반적으로 시판되는 간장게장에 사용되는 꽃게는 200g~250g을 사용하는데 비해, 상하농원 진(眞) 간장게장의 꽃게는 350g 이상의 특대 사이즈 꽃게만을 골라 간장게장의 참맛을 푸짐하게 즐길 수 있다.

어획 후 배에서 바로 냉동하여 게의 신선도를 최대로 유지한 선동 꽃게는 육지에서 다시 선별된 후 국내 최초로 게장 제조 HACCP 인증을 받은 고창 해찬미소에서 생산된다. 수 많은 테스트를 거쳐 게장이 가장 맛있게 숙성되는 지점에서 게와 소스를 분리 포장하고 영하 30도로 급랭시킨 상하농원 간장게장만의 초저온 냉동기법으로 게살의 탱글거리는 식감과 주홍빛 알의 고소함을 그대로 살렸다.
 

또 상하농원 진(眞) 간장게장은 상하농원 공방 장인이 정성껏 만든 발효 간장과 천연 야채 추출물 만을 최적의 비율로 배합한 상하농원만의 비법소스로 짜지 않으면서도 게 본연의 맛을 극대화했다. 
상하농원 진(眞) 간장게장의 소비자가는 중량과 구성에 따라 48,000원에서 174,000원이다.

한편, 상하농원은 전통 재래방식으로 자연의 건강함을 담은 유기농 전통장을 출시한 바 있다. ‘상하농원 1,000일 숙성 한식된장’과 ‘상하농원 1,000일 숙성 한식간장’은 유기농 콩과 3년 이상 간수를 뺀 천일염을 사용해 전통 재래방식으로 담가, 유약을 바르지 않은 옹기에 담았다. 청정 소나무 숲에서 바람과 비와 햇살을 받으며 숙성되어 풍미가 남다르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외에도 집요리의 품격과 건강을 동시에 올려주는 홈요리 소스군으로 전통과 현대의 맛이 조화를 이룬 장류 3종과 요리소금, 오일, 천연 다시팩도 소비자의 선택을 기다리고 있다. 상하농원 진(眞) 간장게장을 포함한 전통장류와 홈요리 소스들은 농원 회관과 온라인 스토어(http://www.sanghafarm.co.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2016년 4월 공식 개관한 상하농원은 자연 속에서 하나의 마을을 이루어 아름다운 시골 농원에 온 듯 평화로움을 느낄 수 있는 체험형 힐링 공간이다. 상하농원 내 마켓, 공방, 레스토랑에서 사용되는 대부분의 식자재는 고창 지역 주민들이 직접 생산한 농축산물로 채워지고 있다. 진(眞) 간장게장을 제조하는 해찬미소 역시 고창군 상하면에 위치한 조합법인으로, 농가 소득과 일자리 증대, 지역 경제 활성화 등의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6차산업을 실현하는 상하농원의 철학과 맥을 같이 한다.

상하농원 관계자는 “상하농원 내 농원식당에서 최고의 별미로 사랑 받고 있는 진(眞) 간장게장의 맛이 고객 분들의 식탁 위에서 그대로 유지 될 수 있도록 제품 품질 준수에 심혈을 기울였다”며 “간장게장과 천연요리 소스 제품군 등 상하농원의 이름을 딴 모든 제품들이 앞으로도 자연의 건강하고 신선한 맛과 힘을 그대로 담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