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HOME > 뉴스 > 연예

배우 유준상, SBS 드라마 ‘조작’으로 안방극장 복귀

뼈 속까지 기자 이석민 역, 스플래시 팀장으로 활약

작성일 : 2017-05-16 11:15 작성자 : 유회중 기자

 

배우 유준상이 SBS 새 월화드라마 ‘조작’으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7월부터 방송 예정인 SBS 새 월화드라마 ‘조작’에서 유준상은 사회부의 전설적인 인물 이석민 역을 맡았다. 석민은 대한민국 최고의 취재력과 엄격한 언론 윤리를 바탕으로 오로지 진실만을 추구하는 탐사보도 전문 스플래시 팀의 수장이며 시니컬한 매력이 다분한 인물이다. 뼈 속까지 기자인 그는 ‘조작’에서 불의 앞에 움츠러들지 않는 당당함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현재 유준상은 눈빛과 어투 그리고 스타일링 역시 캐릭터와 조화를 이루기 위해 스태프들과도 끊임없이 토론하며 촬영 중이다. 유쾌하고 긍정적인 성격을 지닌 유준상이 시니컬한 석민 역을 어떻게 소화할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

국민남편’이라는 별명을 안겼던 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을 비롯해 ‘출생의 비밀’, ‘풍문으로 들었소’, ‘피리 부는 사나이’에 이르기까지 뇌리에서 잊혀지지 않는 캐릭터를 선보인 유준상의 섬세한 연기는 오는 7월에 만나 볼 수 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조작’은 사회부조리에 대한 현실을 파헤치는 기자들의 치열한 삶을 비춘 드라마로 ‘엽기적인 그녀’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될 예정이다.